BLOG

메가존클라우드–스윗테크놀로지스 클라우드 기반 협업 솔루션 파트너 협약 체결
작성일: 2019년 4월 2일
디지털 혁신이 가속화되며 기업내 새로운 소통 및 협업을 위한 솔루션에 대한 필요성이 증가하고 있다. 마켓앤마켓에 따르면 기업 협업 솔루션은 2023년까지 약60조원의 글로벌 시장 규모를 형성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이에 클라우드 서비스 기업들이 기술력을 갖춘 협업 솔루션 기업과 파트너십을 통해 디지털 혁신 시대의 소통 및 협업 문화를 재정립하고 클라우드 업무 솔루션의 새로운 청사진을 제시하고 있다.

 

메가존클라우드(공동대표 이주완·조원우)는 실리콘밸리에 위치한 혁신 스타트업 스윗 테크놀로지스(대표 이주환)와 기업용 협업 솔루션 스윗(Swit)에 대한 판매 및 컨설팅 구축 파트너 계약을 체결했다고 4월 2일 밝혔다.

 

스윗 테크놀로지스는 2018년 포브스가 발표한 100대 혁신기업 중 상위에 선정된 SaaS 회사들의 핵심 기술인 hpaPaaS(고 생산성 서비스형 애플리케이션 플랫폼) 원천기술 특허들을 보유한 하이테크 스타트업이다. 컴포넌트와 마이크로서비스 아키텍처 기반 협업 솔루션 스윗을 최근 미주 지역에 출시했다.

 

스윗은 사내 소통과 협업의 주요 컴포넌트인 메신저와 파일공유 및 칸반, 간트, 캘린더 등의 업무관리도구를 결합한 기업 생산성 솔루션으로 미국 실리콘밸리의 Alphabet, Google, Twitter, Glassdoor, CapitalOne, ThomsonReuters, WeWork 등에서 약 400여개의 혁신 팀이 사용하고 있다.

 

메가존클라우드는 Swit 협업 솔루션을 국내와 일본에서 클라우드 시장에 맞게 제안하고 디자인 씽킹 및 애자일 방법론의 컨설팅 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메가존클라우드 이주완 대표는 “스윗 협업 솔루션은 디자인 씽킹 및 애자일 등 새로운 혁신의 문화와 방법론을 유연하게 담아낸 클라우드 솔루션으로, IT조직 뿐 아니라 인사, 마케팅, 영업 등 전사 모든 부서로 확산이 용이하여 고객들의 디지털 혁신 가속화를 도울 것”이라고 말했다.

 

스윗 테크놀로지스 이주환 대표는 “디지털 전환의 시대적 요구와 함께 수직적이었던 조직문화를 유기적이고 기민한 팀 오브 팀스(team of teams) 조직으로 혁신하려는 기업들을 위해, 다중 워크스페이스 관리 및 크로스 워크스페이스 기능을 제공하는 엔터프라이즈 티어를 메가존클라우드와 함께 한국과 일본 시장에 선보여 관련 시장 선점 우위를 빠르게 차지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전자신문 4월 02일  이향선 전자신문인터넷기자 hyangseon.lee@etnews.com  원문 : http://www.etnews.com/2019040200036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