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ESS CENTER

메가존·피보탈, 클라우드 사업 파트너십 체결
작성일: 2017년 10월 7일

 

글로벌 클라우드 및 빅데이터 전문기업 ‘피보탈’(한국 지사장 노경훈)과 국내를 넘어 아시아를 대표하는 클라우드 전문 기업 ‘메가존㈜’(대표 이주완)이 10월 9일, 한국 시장 내 클라우드 사업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계약을 체결하였다.

 

피보탈과 메가존의 파트너십 체결은 한국 최초의 Advanced레벨 파트너십 체결이며 APJ(아시아태평양일본)에서 2번째로서 국내 최초로 선진화된 글로벌 개발 문화를 제공할 수 있는 기회를 만들었다는 점이 큰 의미를 가진다고 할 수 있다.

 

이번 양사 간의 전략적 파트너십을 통해 메가존은 피보탈의 제품과 서비스 유통 및 원활한 기술 지원을 위한 파트너사로 활동하고, 피보탈과 협력하여 국내 엔터프라이즈 고객들에게 피보탈의 Micro-Service와 Agile 소프트웨어 개발 방법론을 서비스하게 된다.

 

이로써 메가존은 클라우드 네이티브 환경에서의 DevOps 전문 영역으로 이행할 기반을 마련하게 되었으며 기존 AWS 클라우드 사업과 결합하여 컨설팅, 구현, 개발 및 운영의 전 과정을 커버할 수 있는 클라우드 종합 사업자로 확장/진화하게 되었다.

 

메가존의 이주완 대표는 “GE, Groupon, Mercedes-Benz, Volkswagen, Citi그룹, Verison, DBS 등 전통 제조업은 물론 금융, 자동차, 통신, 유통 등 전 세계 각 업종의 글로벌 대표 기업들이 피보탈의 선진화된 개발 방법론과 플랫폼 기반으로 혁신을 해 나가고 있다”며 “이와 같이 글로벌에서 검증된 피보탈의 솔루션을 바탕으로 국내 기업들의 경쟁력 강화에 발판이 될 수 있기를 희망한다”고 덧붙였다.

 

이번 메가존이 참여하는 The Pivotal Partner Acceleration Lab(PAL) 프로그램은 Cloud-Native 아키텍트로 양성하기 위한 기술 워크샵으로서 여러 가지 프로그램으로 이루어져 있는데, 이는 스프링 부트와 스프링 클라우드 서비스와 같은 기술적인 세션들과 피보탈의 글로벌 핵심 사례에 대한 연구 세션들을 포함한다. 또한 약 한 달간의 심화 교육 과정을 통해 PAL 프로그램에서는 피보탈 클라우드 파운드리(PCF)를 이용하여 보다 우수한 소프트웨어를 개발할 수 있는 능력을 갖출 수 있도록 도와준다.

 

이번 양사의 협력과 관련하여 피보탈 코리아의 노경훈 대표는 “국내 AWS 클라우드 1위 파트너사인 메가존과의 협력은 피보탈의 실리콘밸리 개발 방법론과 Cloud-Foundry 플랫폼이 국내에도 널리 알려질 계기가 될 것으로 생각한다”며 “피보탈은 더욱 강화된 지원 조직으로 메가존과 함께 계속해서 고객의 비즈니스 혁신을 도울 예정”이라고 밝혔다.

 

<DATANET 6월 28일 윤현기기자 y1333@datanet.co.kr 원문 : http://www.datanet.co.kr/news/articleView.html?idxno=115790>